본문 바로가기

트렌드

언젠가 화성에 도시가 생길까? 우주 모험 담은 영화 4선 코로나19로 인해 우주에서 보는 지구의 모습이 바뀌었다는 소식 들으셨나요? 올해 초와 지난 4월 미국 샌프란시스코를 찍은 사진을 비교해 보면, 병원이 집중된 지역이 유달리 밝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만큼 병원이 많은 일을 하고 있는 것이죠. 이러한 사진을 본다는 건 꿈이었습니다. 하지만 우주와 지구를 셔틀 우주선이 왕복하고, 민간 유인 우주선이 지구상공 400Km에 있는 국제우주정거장(ISS)에 안전하게 도킹하는 일이 현실이 되었습니다. 깜깜한 밤하늘을 바라보며 북두칠성과 카시오페이아를 찾아 두리번거린 적 있나요? 오늘은 여러분의 가슴을 다시 두근거리게 할 우주 영화 4편을 소개해드릴게요. 우주를 향한 모험을 멈추지 않았던 이들의 실화가 담겨 있답니다. 제대로 성공한 멋진 실패, ‘성공한 실패.’ .. 더보기
숲에서 잠들고 새 소리 들으며, 내 차에서 보내는 언택트 차박 코로나19 이후 우리는 서로의 환경이 되었습니다. 감염경로가 불특정 다수로 넓어짐에 따라 주위사람의 위생도 중요하게 되었죠. 이에 따라 ‘언택트’(접촉하지 않는 소비 방식) 시대가 열리면서 우리 일상도 바뀌었는데요. 여행 풍경도 사뭇 달라졌습니다. 예전처럼 비행기를 타고 해외로 나가 현지 친구와 포옹을 나누는 여행은 이제 상상하기 어려워졌습니다. 그 대신 내 차에서 안전하게 머무르는 ‘차박’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한국관광공사가 발표한 '최신 캠핑 트렌드 조사' 결과를 보면 2019년 1월~8월 캠핑 유형별 언급량중 '차박' 키워드의 증가율이 전년 동기대비 71% 상승하여, 다른 키워드를 제치고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였습니다. 차박의 매력은 명확하죠. 차만 있으면 고즈넉한 자연을 벗삼아 연인이나 가.. 더보기
집 앞부터 도착지까지 촘촘히 잇는 마이크로 모빌리티 '라스트마일 모빌리티(Last Mile Mobility)' 들어 보셨나요? 메인 교통수단을 이용하고 최종 목적지까지 남은 1마일(약 1.6Km)을 이용하는 서브 교통수단을 뜻합니다. 남은 1마일은 걷거나 차를 타기에는 애매하기 때문에 공백을 메꿀 수 있는 자전거, 전동킥보드가 필요하고, 이를 사업화하여 큰 성공을 거두고 있죠. 나아가 공유를 통해 저렴한 가격으로 차세대 도로를 바꿔놓을 ‘마이크로 모빌리티’인 것이죠. 남은 1마일까지 빈틈을 촘촘하게 연결하여 탈 것들을 서로 빠르고 편하게 잇는 것이 목표입니다. 서울시 ‘따릉이’ 같은 공공자전거를 비롯해 공유 전동킥보드, 전기자전거 등 여러 교통수단이 마이크로 모빌리티에 포함됩니다. 이를테면 집 앞에서 ‘따릉이’를 빌려 버스 정류장에 도착한 뒤, 회사 근처.. 더보기
등산 초보도 할 수 있다! #등산스타그램 시작하기 #등산스타그램은 갑자기 왜 떴을까? 요즘은 산에 가면 형형색색 등산복과 트레킹 폴, 스포츠웨어 레깅스와 바람막이, 자그마한 슬링백이 더 많이 보입니다. 인스타그램에는 산에 다녀온 추억을 남기는 해시태그가 부쩍 많아졌죠. 해시태그 ‘#등산’은 약 280만개, ‘#등산스타그램’은 약 41만개에 달합니다. 국립공원공단 3월 탐방객 수 발표에 따르면, 코로나19 이후 (3월) 북한산을 등반한 인원은 전년 동기대비 41.7%가 늘어 67.6만 명 이나 된다고 합니다. 유입된 인구의 많은 부분이 2030 세대이고요. 더 늦기 전에 #등산스타그램 대열에 합류하기 위해 김포 문수산을 찾았습니다. 해발고도가 낮고, 경사가 완만해 초보에게 적합하고, 성벽을 따라 올라 북한을 조망할 수 있는 아주 멋진 산이죠. 등산로를 따.. 더보기
과연 무슨 뜻일까? MZ세대 신조어 알아보기! 더보기
코로나 시대의 나들이, 이렇게 즐겨보자! 온라인 개학, 사이버 강의, 재택근무 등 코로나 19로 인해 우리의 일상은 많이 달라졌습니다. 평범한 일상은 물론 여행과 나들이도 예전처럼 다니기 어렵죠. 하지만 밖으로 나오라는 파란 하늘과 햇살의 유혹을 참기 쉽지 않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접촉을 최소화하며 차 안에서 즐길 수 있는 나들이 방법을 준비했습니다. 도서 대출부터 레스토랑까지 '드라이브 스루 서비스' 차에서 내리지 않고 서비스를 이용하는 형태를 드라이브 스루(Drive-thru)라고 하죠. 주로 패스트 푸드점 또는 대형 커피 체인점에서 운영하고 있습니다. 코로나 19가 발발하기 전에 드라이브 스루는 바쁠 때 이용하는 서비스였다면, 요즘은 사람들과 접촉을 최소화할 수 있는 서비스로 조명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드라이브 스루 진료소부터 백화점과.. 더보기
한 번쯤 맛보고 싶은 영화 속 음식 5가지 만들어보기 얼핏 보기엔 평범하지만, 영화 속 주인공들이 먹는 장면을 보면 더욱 먹음직스러워 보이는 음식들이 있죠. 영화 속 줄거리와 분위기를 그대로 담아내는 음식들은 어떤 맛일지 궁금했는데요, 명작영화 속에 등장하는 다섯 가지 시그니처 음식과 레시피를 소개합니다. 1. 속 양배추 빈대떡 영화 는 일상에 지친 현대인들에게 잔잔한 위로와 힐링을 주는 영화로 유명하죠. 영화 속 주인공 혜원은 어렸을 때 엄마의 양배추 빈대떡을 먹어보고 엄마가 개발한 특별한 요리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대학생이 되어 포장마차에서 판매하는 오코노미야끼를 보고서 그 빈대떡을 개발했다는 이야기가 엄마의 장난이었음을 깨닫게 됩니다. 1) 양배추를 깨끗이 씻은 후 가늘게 채썰어주세요 2) 부침가루 1컵 (종이컵 기준)과 물 ¾컵을 넣고 흐르는 반죽.. 더보기
자동차와 트렌드 상식이 쑥쑥, 재미로 풀어보는 영현대 십자말 퍼즐 잠깐, 페이지 뒤로가기를 누르기 전에 여기 한번만 봐주세요! 영현대 독자 여러분을 위해 재미있는 문제를 준비했거든요. 자동차와 트렌드 상식에 자신 있는 분들이라면 도전해보세요. 처음이니 우선 쉬운 문제들로만 준비했습니다. 영현대 페이지 곳곳에 숨겨진 힌트만 잘 본다면 누구나 만점! 1. ‘감히 그런 마음을 품을 수도 없음’을 뜻하는 사자성어. 사극에서 신분을 초월한 짝사랑을 하는 사람이 읊조리는 독백에서 흔히 들을 수 있는 말이죠. “이놈의 마음은 왜 이렇게 제멋대로인지, 어쩌자고 ㅇㅇㅇㅇ 꿈도 못 꿀 사람을 좋아하게 된 것이란 말이냐” 2.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음악 장르 중 하나. 최근 ‘송가인’ ‘임영웅’ 등의 가수가 어른들의 아이돌로 추앙받으며 다시금 인기를 얻고 있는 장르이기도 하죠. 3. 생산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