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형차

현대자동차 대형차의 역사, 궁금하시다면? 현대자동차에서 출시 중인 대형차의 역사에는 많은 일이 있었습니다. 플래그십 품목(브랜드의 기술력이 집약된 최고급 제품을 의미, 해군 함정 중 최고 지휘관이 타는 기함을 뜻함)이 주기적으로 변경되는 것을 기본으로, 여러 모델이 생기고, 사라지고, 독립했죠. '그라나다', '그랜저', '다이너스티', '에쿠스', '제네시스', '아슬란' 등이 그 역사입니다. 그러면 운전자들의 로망이었던 현대자동차 대형차 모델을 살펴볼까요? 현대자동차 플래그십의 기원, '그라나다' 1970년대에는 자동차를 소유한다는 것 자체가 굉장한 일이었습니다. 자동차를 소유한다는 건 대다수의 로망이었죠. 1978년 처음 등장한 현대자동차 플래그십 '그라나다'는 당시 1천150만원으로 고급 아파트 한 채 값이었습니다. 현대자동차 플래그십 .. 더보기
버스에도 이런 장치가? 더 안전해진 현대자동차 ‘뉴 프리미엄 유니버스’ 현대자동차의 ‘뉴 프리미엄 유니버스’라는 차종을 들어보신 적이 있으신가요? 이름을 잘 모르셔도 사진을 본다면 ‘아~ 이 차종이 그 버스야?’ 하실 겁니다. 그만큼 ‘뉴 프리미엄 유니버스’는 우수한 성능과 편안한 승차감을 앞세워 관광버스, 광역버스, 고속버스를 가리지 않고 전국적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는데요. 그런데 친숙한 이 버스에 우리가 모르는 다양한 첨단 안전장치들이 있다는 사실을 아시나요? 평소에는 눈치채기 어려운 버스의 첨단 안전장비! 직접 버스 차고지를 찾아가 하나하나 직접 확인해 봤습니다. 운행 전 점검을 쉽게쉽게, 멀티펑션 디스플레이 설날이나 추석 연휴같이 장거리 이동이 많아지는 시기를 앞두면, 운행 전 차량 점검에 대한 기사를 종종 보곤 합니다. 오일, 타이어 공기압 등등 점검할 내용이 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