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

휠 인치 업 하기 전에 꼭 확인하세요 자동차를 구매할 때 휠과 타이어 사이즈를 고르는 걸 가장 힘든 일로 꼽는 운전자가 많습니다. 일반적으로 휠 인치(사이즈)가 커질수록 더 비싸고 차도 멋있어지지만, 반대로 연비와 승차감은 작을수록 더 좋기 때문이죠. 결국 많은 운전자가 휠 인치 업을 선택합니다. 하지만 휠 크기를 키우기 전 꼭 확인해야 할 것이 있습니다. 휠 인치 업이란? 휠 인치 업이란 자동차 휠 크기를 좀 더 크게 키우거나, 단면 폭을 넓히는 작업을 말합니다. 자동차 휠 규격을 ‘인치’라는 단위로 측정하기 때문에 흔히 ‘인치 업’이라고 말합니다. 많은 운전자가 휠 크기가 커지면 타이어 전체의 지름이 변한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휠 인치 업을 해도 타이어 전체 지름 크기는 그대로 유지됩니다. 단지 늘어난 휠 크기만큼 타이어 단면의 높이와.. 더보기
심각한 주차난, 차고지증명제로 해결할 수 있을까? 주차공간 부족, 어떤 문제가 있을까? 주차할 곳이 없어 난처했던 경험, 한 번쯤은 있으시죠? 주차공간을 찾아 동네를 한두 바퀴 도는 건 예삿일이고, 이웃과 주차 문제로 시비가 붙어 얼굴을 붉히는 일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주차공간 부족으로 질서가 무너지면 사회적 비용과 함께 다양한 문제가 생깁니다. 위에서 말씀드린 이웃 간 관계가 악화되는 경우가 대표적입니다. 다음으로 불법주차 문제입니다. 주차공간이 부족한 곳에선 길가에 노상 주차한 자동차가 흔해 도로 통행을 방해합니다. 화재진압을 위해 출동한 소방차가 도로변에 길게 늘어선 불법주차 차량 때문에 현장에 진입하지 못해 구조 작업이 늦어지면서 피해를 키우는 경우도 있죠. 마지막으로 교통사고가 늘어납니다. 길 양옆으로 주차된 자동차들 사이로 보행자가 갑자기 튀.. 더보기
기통으로 살펴보는 현대자동차 엔진 이야기 차량 '제원표(차량의 무게, 성능, 출력 등을 나타내는 수치)'를 살펴보면 4기통, 6기통 등으로 엔진 형태를 설명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옛날 차량 중에는 후면에 V6, V8 등의 엠블럼을 달고 다니는 차들도 있었죠? 무심코 넘겼지만 이것이 바로 '기통'을 의미하는 것이었죠. ‘왜 기통 수를 나누는 거죠?’, ‘엔진 기통은 무조건 많은 게 최고 아닌가요?’ 등의 물음표를 던지신다면 오늘 내용을 꼼꼼히 읽어보세요. 궁금증을 풀 수 있으니까요! '기통'이 뭔가요? 대부분의 자동차 엔진은 피스톤이 왕복 운동을 하며 만들어내는 힘을 회전 운동으로 바꾸는 방식으로 움직입니다. 피스톤이 왕복하며 힘을 만들어내는 공간을 ‘연소실(실린더)’이라고 하는데, 이 ‘실린더의 개수’를 다른 말로 표현하면 ‘기통’이 되는.. 더보기
나의 자동차, 어떻게 느껴야 할까? 자동차 정보가 궁금해 관련 콘텐츠를 찾다 보면, 자신만의 느낌을 생소한 단어들로 표현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그런데 이 용어가 무슨 뜻인지, 어떤 느낌인지 도통 감이 오지 않을 때가 많으실 거에요. 타인의 감각과 생각을 빌려 차를 판단하는 것이 어렵고 답답한 이유입니다. 그래서 자동차 오너라면 나의 주관으로 차를 직접 경험하고 느끼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오늘은 진정한 자동차 오너가 되기 위해 차를 어떻게 느껴야 하는지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멈춰 있을 때도 느낄 수 있는 것들 일단, 시동을 걸어 소리로 차를 먼저 느껴 볼까요? 정차 시 '아이들링(공회전)' 소리를 통해 차의 건강 상태를 확인할 수 있거든요. 동시에 차의 기본적인 방음은 어떤지, 차의 성격이 어떤지도 가늠해볼 수 있습니다. 시동을 걸었.. 더보기
자동차 관리, 무엇부터 해야 할지 모르겠다면? 내 차를 갖고 있다는 건, 잘 챙겨야할 자산이 하나 더 있다는 뜻이기도 합니다. 자칫 잘못 관리하면 경제적 심리적 부담이 될 수 있는 자동차, 제대로 보살피고 관리하면 내 삶을 더 편리하게 만드는 고마운 존재입니다. 내 차를 제대로 관리하는 것은 물론 자동차 유지비용까지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방법, 함께 알아볼까요? 내 차 관리의 기본! 차계부 작성하기 ‘차계부’라고 하면 괜히 거창해 보이고 번거로운 일로 여겨질 수 있습니다. 하지만 간단한 메모를 쓴다고 생각하면 쉬운데요. ‘언제, 어디서 무엇을 했는지’를 기록해보는 것부터 시작해 보세요. ‘무엇’에는 주유, 정비, 사고 또는 고장으로 의심되는 증상 등을 쓰면 됩니다. 더 자세하게 기록하고 싶다면 엑셀 같은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좋습니다. 우선 상위항목은 .. 더보기
자동차와 트렌드 상식이 쑥쑥, ‘영현대 십자말 퍼즐’ 영현대 십자말 퍼즐이 돌아왔습니다! 지난번 문제가 너무 쉬었다는 이야기가 있어서 이번에는 살짝 어렵게 준비했어요. 하지만 걱정할 필요 없습니다 영현대 페이지 곳곳에 숨겨진 힌트만 잘 본다면 누구나 맞출 수 있을테니까요. 풀다 보면 상식도 함께 쌓을 수 있는 십자말 퍼즐, 함께 풀어볼까요? 1. 북한에서 가장 규모가 큰 자동차 제조사. 남한에 현대자동차가 있다면, 북한엔 'OO자동차'가 있습니다. 지금 북한에서 돌아다니는 자동차 대부분은 이곳에서 만들었다고 봐도 무방할 정도. 엠블럼은 마주보고 비상하는 흰색 비둘기 두 마리를 사용합니다. 남과 북으로 나뉜 우리 민족의 화합과 화해를 의미하죠. ▶ 힌트 보러가기 2. 국내뿐 아니라 세계적 베스트셀링카인 아반떼의 시작점이 된 차. 1990년 10월부터 1995.. 더보기
실제로 달릴 수 없다면 방에서라도, '방구석 레이서'가 되는 방법 코로나-19는 많은 것을 바꿨습니다. 자동차 산업 역시 대표적인 모터스포츠 이벤트 개최를 취소하거나 연기하고 있죠. 우리의 드라이빙도 마찬가지입니다. 외출 자체를 꺼리게 된 탓에 드라이브를 떠나는 것도 전처럼 쉽지 않은 것이 현실입니다. 이를 해소할 수 있는 방법이 게임에 있습니다. 예전에는 무슨 잘못만 하면 “밤낮 게임만 하니까 그렇지”하고 부모님의 눈총을 받는 존재였지만, 지금은 시대가 많이 변했죠? 밖으로 나서지 못해 갑갑한 부모님께 자동차 게임으로 신나게 드라이브하는 모습을 보여드린다면 부모님께서도 “나도 해보자!”라며 더 재미있어하실지도 모릅니다. 실내에서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자동차 게임에 대해 알아볼까요? 자동차 게임, 뭘로 하면 되지? 자동차 게임을 즐길 수 있는 방법은 크게 두 가지입니다.. 더보기
차량에서 보행자 중심으로 이동한 등불, ‘보행자 우선 출발신호’ 1. '보행자 우선 출발신호', 무엇인가요? '보행자 우선 출발신호 LPI (Leading Pedestrian Interval)'란 미국 뉴욕시에서 시행하고 있는 신호운영기법으로, 보행자 신호를 차량 신호보다 4초에서 7초 정도 먼저 켜지도록 하여 우회전 차량과 비보호에서 보행자가 먼저 통행할 수 있도록 하는 신호 운영 방식입니다. 이는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민식이 법’ 등 어린이 보호구역 내 안전한 보행환경 개선과 비보호 좌회전 시행에 따른 차량과 보행자 간 상충으로 발생하는 사고를 감소시키는 대안으로 부각되고 있습니다. 2. '보행자 우선 출발신호', 양날의 검이라고? 보행자와 차량의 충돌방지를 통한 사고 예방을 위해 도입된 보행자 우선 출발신호지만, 취지를 반영한 장점이 있는 반면 보완해야 할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