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현대는 자동차다!

  • 트렌드 일회용보다 좋은 ‘제로 웨이스트’ 5일 체험기 지금 세계 곳곳에선 ‘제로 웨이스트(쓰레기를 만들지 않는 생활)’ 운동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비닐 먹은 갈매기, 생선 배에서 발견된 플라스틱 조각은 더는 우리에게 낯설지 않은 모습입니다. 배우 류준열은 얼마 전 일회용 비닐 봉지 대신 직접 가져간 반찬 용기에 생선을 담아온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렸습니다. 스웨덴의 16살 환경 운동가 그레타 툰베리는 또 어떤가요? 청소년 환경 모임 ‘미래를 위한 금요일’을 이끄.. 더보기
  • 트렌드 과연 무슨 뜻일까? MZ세대 신조어 알아보기! 더보기

새로운 이야기들